부천 미래신문

부천시, ‘골목형상점가’ 지정기준 완화…개정조례 시행

골목형상점가 지정 확대 전망…온누리상품권 가맹, 국비사업 참여 가능

윤재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5/29 [11:09]

부천시, ‘골목형상점가’ 지정기준 완화…개정조례 시행

골목형상점가 지정 확대 전망…온누리상품권 가맹, 국비사업 참여 가능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4/05/29 [11:09]

 

부천시(시장 조용익)가 골목형상점가의 지정기준을 완화하는 개정 조례를 시행해 골목형상점가 지정을 확대한다.

 

부천시에 따르면 지난 9일 부천시의회 제275회 임시회에서 이 같은 내용의 ‘부천시 전통시장 및 상점가 육성을 위한 조례’ 일부개정안이 통과해 오는 6월 3일 공포·시행된다.

 

기존에는 2천㎡ 이내 면적에 소상공인 점포가 30개 이상 밀집한 구역만 골목형상점가로 지정될 수 있었지만, 개정안은 이를 상업지역 25개, 상업지역 외는 20개로 완화했다.

 

또한 골목형상점가 지정 신청 시 토지소유자와 건축물 소유자의 동의 서류도 제출할 필요가 없다.

 

골목형상점가로 지정되면 온누리상품권 가맹 신청, 시설 경영 현대화 국비사업에 참여할 수 있다.

 

부천시 관계자는 “종전 기준을 충족하기가 현실적으로 어렵다는 의견이 많아 조례를 개정하게 됐다”며 “상권 활성화를 위해 관내 골목형상점가 신규 지정 확대와 육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