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미래신문

[경기도]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 지역문제 해결 위한 6개 지역특화 자치경찰 정책 선정

박현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4/23 [09:32]

[경기도]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 지역문제 해결 위한 6개 지역특화 자치경찰 정책 선정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4/04/23 [09:32]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가 6개 ‘지역특화 자치경찰 정책발굴 사업’을 선정해 지원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지역특화 자치경찰 정책발굴 사업’은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지역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와 경기도의회가 협력해 올해 처음으로 도입한 사업으로 경기남부 소재 31개 경찰서에서 신청한 사업 가운데 주민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것들로 선정했다.

 

6개 사업을 살펴보면 먼저 안양동안경찰서의 ‘미사용 치안센터 활용, 경찰협력단체 거점센터 조성’, 용인서부경찰서의 ‘청소년 범죄 예방 3D 애니메이션 제작 및 퀴즈 APP 개발’ 사업을 전국 최초로 도입한다.

 

경찰협력단체 거점센터 조성 사업은 사용하지 않는 치안센터를 시민경찰, 어머니자율방범대, 학부모폴리스 등 경찰협력단체에 거점 공간으로 제공해 원활한 공동체 치안활동을 지원하는 내용이다.

 

‘청소년 범죄 예방 3D 애니메이션 제작 및 퀴즈 APP 개발’은 친숙한 용인시 캐릭터 ‘조아용’을 활용해 숏폼 애니메이션, 퀴즈 앱을 제작해 청소년 교육에 활용하는 사업이다. 학교폭력, 청소년 마약 및 도박범죄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밖에 ▲용인동부경찰서의 안전조치 종결 후 추가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젠더폭력 피해자 대상 민간경비서비스 지원’ ▲안양만안경찰서의 마약 범죄 예방 캠페인 등 ‘우리 동네 마약 안심 클린존 운영’ ▲김포경찰서의 ‘공공버스 광고를 활용한 음주운전 예방’ ▲김포골드라인 경전철 역사 계단 래핑 등 ‘PM 교통안전 홍보’ 사업도 진행하기로 했다.

 

김덕섭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 위원장은 “자치경찰제 시행 취지에 맞는 지역별 치안 시책사업을 적극 발굴해 도민과 함께하는 경기도형 자치경찰 구현에 앞장서 나가겠다”며 “추후 사업의 효과성을 평가해 우수 사업은 다른 지역에도 확산하고 계속해서 자치경찰 정책발굴 추가 공모에 나설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