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재제품 이용 활성화 적극 홍보

윤재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4/02 [11:23]

목재제품 이용 활성화 적극 홍보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4/04/02 [11:23]

 

부천시(시장 조용익)가 목재제품 이용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부천시는 목재 이용 활성화 문화가 조성되도록 지난 3월 중 두 차례 행사를 통해 목재체험 프로그램과 폐목재를 활용한 목공예품 전시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지난 3월 28일 원미산 진달래동산에서 진행된 제79회 식목일 행사에서는 ‘나만의 작은나무 만들기’ 목재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해당 프로그램은 시민들을 대상으로 자체 제작한 목재제품을 활용해 다양한 목재의 특성을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해 호응을 얻었다.

 

또한 지난 3월 30~31일 진달래동산에서 진행된 원미산 진달래축제에서 나무촛대, 나무도마 등 목공예품 전시회를 개최했다. 해당 목공예품은 수목 전지 및 벌목사업에서 발생한 폐목재를 활용해 시 양묘장에서 자체 제작된 제품이다. 시는 해당 목공예품을 통해 목재의 탄소중립 효과를 홍보하면서 목재제품 이용을 장려했다.

 

목재는 성장기간 동안 주변의 탄소를 흡수하고 저장할 뿐만 아니라 제품으로 생산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탄소의 양이 현저히 적다. 또한 목조주택이나 목재가구 등 목재제품으로 이용하게 되면 제품의 수명 동안 대기 중으로 탄소가 배출되는 것을 늦추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부천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목재 관련 전시 및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목재제품 이용 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목재 관련 행사와 프로그램을 추진해 시민들의 목재에 대한 관심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