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음재 예비후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홍보… 색다른 선거운동에 나서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0/01/31 [14:37]

 

우한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부천 원미 갑(도당·춘의동, 역곡1·2동 원미1, 심곡 1·2·3, 소사동, 원미 2)지역 국회의원 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이음재 예비후보가 색다른 선거운동을 시작해 눈길을 끌었다.

 

이 예비후보는 이 날 자신의 공약이 적힌 피켓대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수칙이 적힌 피켓을 들고 출퇴근길 인사에 나섰다.

 

이 예비후보는 지금은 저의 공약을 알리는 것 보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의 확산을 막고 주민들의 건강을 챙기는 것이 우선이라며, “명함을 나눠주고 악수를 하는 대신 눈인사를 건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수칙을 홍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우한폐렴이라 불리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으로 많은 주민들이 극심한 불안에 떨고 있다, “정부와 지자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감염확산을 막기 위해 신속한 대응과 지역별 검역체계를 강화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