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산세 징수율 98.7% 부천시민 납세의식 최고

3년 연속 99%에 이르는 징수율… 다각적인 홍보 성과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0/01/27 [19:37]


부천시가 지난해 재산세 62만 건 1,476억 원을 부과하고 1,456억 원을 징수해 98.7%의 징수율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2017년 이후 3년 연속 99%에 이르는 실적을 거두게 됐다.

 

시는 부천시민의 성실납세의식과 부천시 직원들의 노력이 더해져 이러한 성과로 나타났다고 평가했다.

 

시는 재산세 납부 기간 중 납세자에게 문자메시지 발송, 부천시 콜센터를 통한 해피콜(전화 안내)은 물론 SNS 알림톡을 발송하고, 아파트단지 게시판, 시내버스, 공무차량에 홍보물을 게시하는 등 다각적인 방법으로 홍보를 추진했다.

 

또한, 납기 내 납부하지 못한 납세자는 담당자를 지정해 건별 체납원인을 파악해 납부를 안내했으며, 전국의 체납자 거주지로 출장해 납부를 독려하고 징수하는 등 징수율 향상을 위한 노력을 펼쳤다.

 

민승용 기획조정실장은 혼연일체로 힘을 모아 적극적으로 업무를 추진한 재산세 담당 직원들과 높은 납세의식으로 성실하게 재산세를 납부하신 부천시민 등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이달 말까지 1년간의 자동차세를 선납하면 10%의 세액 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으니 혜택을 놓치지 말 것을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