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폐가전 무상방문수거 경진대회 ‘전국 1위’

무상수거 515t 기록… 폐가전 안정적 처리, 홍보 등에서 높은 평가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11/15 [17:04]

 

부천시가 지난 14일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국전자제품자원순환공제조합이 주관한 ‘2019년 폐가전제품 무상방문수거사업 경진대회에서 전국 1위를 달성해 대상(환경부장관)의 영광을 차지했다.

 

이 대회는 지자체의 폐가전제품 무상방문수거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폐가전 수거 서비스 이용 활성화를 위해 개최하며, 전국 226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폐가전 수거 및 홍보실적 등을 서면 평가하고 현장 점검을 거쳐 최종 우수기관을 선정한다.

 

부천시는 최근 2년 동월 평균 대비 7.4% 증가한 515t의 무상수거 실적을 기록했으며, 시민참여를 통한 다양한 홍보 활동 추진과 폐가전제품의 안정적 처리를 위한 집하장 운영관리 예산 편성 등의 노력으로 높은 평가를 받아 이번 대회에서 수상했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폐가전 무상방문수거사업을 지속해서 홍보하고 수거체계 개선에도 힘써 시민이 폐가전을 편리하게 배출하고 폐자원의 재활용률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무상방문수거제도는 제품 생산자가 발생폐기물에 대해 재활용의 의무를 다하는 생산자책임재활용(EPR) 제도의 일환으로 2012년 서울시가 시범 서비스를 시작하고 2014년 하반기에 전국 지자체로 확대되어 자원순화사회 실현에 기여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