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의회 도시교통위원회, 부천열병합발전소 현장방문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9/25 [17:58]


부천시의회 도시교통위원회(위원장 박병권)는 제238회 임시회 기간 중인 지난 25, 부천열병합발전소를 방문했다.

 

이날 현장방문에는 박병권 위원장을 비롯한 도시교통위원들과 환경과장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부천열병합발전소는 폐열과 천연 가스 등을 이용하여 전기와 온수를 생산 공급하는 업체로 1993년에 준공되어 오는 2023년이면 설계수명 30년에 도달하게 된다. 설비 노후화로 지난 5월에는 산화철 비산사고가 발생되어 인근 주민에게 피해가 발생되기도 하는 등 시설 현대화사업 필요성이 지적되고 있다.

 


현장방문 자리에서 도시교통위원들은 지난 5월에 발생한 산화철 비산 사고 발생 원인과 주민피해보상 그리고 시설 현대화사업 등에 대해 질의하고 분진사고 피해 보상업무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주문했다.

 

현대화 사업 추진에 대해서는 주민과의 소통 강화 등 민원의 근본 원인을 파악하여 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박병권 위원장은 현대화사업 추진에 따른 주민소통방법 및 사업 필요성에 대해 질의하고 시설현대화 사업에 관내업체들이 많이 참여할 수 있는 방안과 지역 주민 고용 방안 등 지역 상생방안을 검토해 달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