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도시공사, 인권경영위원회 위촉식

인간의 존엄과 가치 보존을 위한 인권친화적 경영 추진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9/05 [14:25]


부천도시공사(사장 김동호)5일 정부의 인권존중 기조에 발맞춰 인권경영위원회를 발족하고 외부위원 3명에 대한 위촉식을 개최했다.

 

전문가, 노무사, 사회적 약자 지원기관 대표, 임직원 등 총 5명으로 구성된 부천도시공사 인권경영위원회는 직원을 포함한 이해관계자의 인권보호와 인권침해 예방을 위한 전문적인 의사결정 기구로서 기능을 하게 될 예정이다.

 

세부적으로는 인권경영 정책 자문과 인권영향평가 시행, 인권침해 행위에 대한 심의 등 인권경영 실행 전반의 자문과 심의 역할을 하게 된다.

 

부천도시공사는 지난해 8월 국가인권위원회에서 발표한 공공기관 인권경영매뉴얼 적용 권고 결정을 수용하고 그에 따른 이행계획을 수립, 지난 12월에는 인권경영헌장을 대내외 공표하며 인권경영선포식을 개최한 바 있다.

 

김동호 사장은 지금은 인간의 존엄과 가치 보전을 위해 인권친화적인 경영활동이 요구되는 시대라며, “인권경영위원회 운영을 통해 객관적이고 전문적인 시각에서 이해관계자의 인권이 실질적으로 강화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