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진희 도의원, 중원중 임시휴업일 결정에 따른 학부모와 소통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8/23 [15:36]

 

경기도의회 제1교육위원회 황진희의원(더민주, 부천3)은 지난 22일 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에서 부천중원중학교 관계자 및 학부모회 관계자들과 함께 학교시설 환경개선 공사의 지연에 따른 학생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참석한 학교관계자는 중원중학교는 현재 화장실 리모델링 및 건물외벽공사, 학교뒤편 농구장 등이 공사 중으로 공사장 주변 간이문 설치, 교내전체청소실시 등의 노력을 하였으나, 공사의 지연으로 인해 학생들의 이동수업의 불가 및 이동통로 부족 등의 어려움으로 부득이하게 학생과 교직원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학교운영위원회 심의 거쳐 830일까지 임시 휴업일을 결정했다부족한 수업은 학사일정을 조정하여 확보예정이며, 해당기간동안 학생들의 건강 및 안전사고를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한 학부모는 원활한 학교관급공사 및 학생들의 공사피해예방을 위해 공사업체를 평가할 수 있는 업체 평가제도를 만들어 주었으면 좋겠다고 건의했다.

 

이에 황진희 의원은 어떠한 경우라도 학사일정에 지장을 주어서는 안된다. 이렇게 공사기일이 늦어질 경우는 서로 소통하여 학생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해야 하며, 학생들이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공부 할 수 있어야 한다. 또한, 학교공사업체를 평가하여 우수업체를 선정할 수 있는 제도적 미비한 점를 지적하며 늘 현장과 소통하여 지역의 어려운 점 해소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