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미래학교 상상 학생 컨퍼런스 열어

박현태 기자 | 입력 : 2019/08/12 [10:36]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도내 중고생과 학교밖 청소년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8일부터 12일간 미래학교 상상 학생 컨퍼런스‘SF스쿨(show me the future school)’을 열었다.

 

청소년들은 미래학교에 대한 팀별 토론, 미래학교를 상자로 표현하기, 상상한 학교 발표 나눔, 교육감 간담회를 진행하며 미래경기교육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상상력을 발휘하며 미래학교를 거침없이 그렸다.

 

도교육청은 컨퍼런스에서 나온 제안들을 검토해 미래학교 정책개발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청소년들이 상상한 미래학교 모습은 대체로 다양한 배움 공간과 쾌적한 환경, 프로젝트 수업과 활발한 토론 수업, 학생이 직접 설계하는 체험학습, 진로와 적성을 찾는 교육과정, 학생과 교사가 서로 존중하는 학교문화, 원하는 것을 공부할 수 있는 학교다.

 

간담회에 참석한 이재정 교육감은 학생들이 상상의 중심에 서면 그것이 미래교육이라면서, "여러분이 상상하는 미래학교가 꼭 이루어질 수 있도록 개성과 능력에 맞는 맞춤형 교육과 초등학교부터 고등학교까지 연계되는 진로교육이 제도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인공지능 중심의 미래사회에는 어떤 일을 하느냐보다 어떻게 멋지게 사느냐가 중요하니 저마다 그 역량을 기를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하며 간담회를 마쳤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