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한의약 방문건강관리 사업 시범 운영

장애인가정 방문해 침 치료, 상담, 교육 제공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8/01 [16:55]

▲ 방문 간호사가 한의 진료를 하고 있다.    


부천시는 재가 장애인을 대상으로 한의진료를 제공하는 사업을 12월까지 시범 운영한다.

 

한의중재(침 시술, 부항, 지압, 한약제제 처방 등)가 필요한 뇌병변 장애인을 대상으로 한의사와 간호사가 매주 수요일, 3회 가정으로 찾아가 건강상태에 따라 침 치료, 상담, 교육을 제공한다.

 

시는 이번 방문건강관리 사업으로 거동이 불편해 의료서비스를 받기 어려웠던 재가 장애인들에게 한의약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건강문제와 관련된 증상을 조절하고 합병증 등 이차질환을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선숙 소사보건소장은 공공의료서비스 이용이 불편한 일부 지역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하고 시범 운영 결과를 반영보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소사보건소 보건행정팀(032-625-4251)으로 문의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