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FAN, 칸 영화제 ‘판타스틱 7’ 선정

판타스틱 장르에서 전 세계를 대표하는 영화제로 공식 인정받아

윤재현 기자 | 입력 : 2019/05/08 [10:22]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가 제72회 칸 영화제가 런칭한 판타스틱 7’에 선정 돼, 전 세계를 대표하는 판타스틱 영화제로 공식 인정을 받았다.

 

판타스틱 7’에는 BIFAN을 비롯해 시체스(스페인), 토론토(캐나다), 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미국), 과달라하마(멕시코), 카이로(이집트), 마카오(중국) 국제영화제가 선정됐으며, ‘판타스틱 7’ 영화제가 선정한 프로젝트는 칸 필름마켓(Marché du Film)에 자동 진출하는 자격을 얻는다.

 

세계 3대 영화제인 칸 영화제가 판타스틱 장르 영화의 중요성을 높게 평가하면서 BIFAN이 세계적 영화제로서의 권위와 지위를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판타스틱 7’은 칸국제영화제가 새롭게 선보이는 장르 활성화 프로그램으로 글로벌 영화인재 육성, 상호 네트워크 구축, 판타스틱 장르 영화의 발견 및 발전을 위해 올해 출범했다.

 

판타스틱 7’에 선정된 영화제는 칸 필름마켓 기간인 519일 판타스틱 장르 프로젝트 1편을 각각 피칭하고 11 미팅 후 판타스틱 믹서리셉션에 참가하게 된다. BIFAN은 김수영 감독의 <능력소녀(SUPERPOWER GIRL)>를 선보일 예정이다. 2018 BIFANNAFF 잇 프로젝트의 공식 선정작으로 특별한 능력을 통해 인기를 얻게 되지만 결국 비극적인 결과를 맞는 소심한 소녀의 이야기를 그렸다.

 

BIFAN 관계자는 지난 3년 동안 수많은 프로젝트를 고려했고 글로벌 공동제작과 투자에 큰 잠재력을 가진 <능력소녀>를 선정했다칸국제영화제에 <능력소녀>를 소개하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칸 영화제를 통해 세계를 대표하는 판타스틱 장르 영화제로 인정받은 BIFAN은 앞으로도 판타스틱 장르 프로젝트 발전에 앞장 설 예정이다.

 

부천시 관광콘텐츠과 유성준 과장은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영화계에서는 이미 오래전부터 세계적인 판타스틱 장르 영화제로 높이 평가받고 있었기 때문에 칸 영화제에서도 그 역량을 인정받은 것으로 보인다, “세계적인 영화제를 보유한 도시로서 영화산업을 확장 발전시켜 영화도시 부천을 만들어 갈 수 있는 정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제23BIFAN은 오는 627일부터 77일까지 11일간 부천시 일대에서 관객 및 영화인들과 함께한다.

 

2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개최 일정: 627() ~ 77()

2019 B.I.G(Bifan Industry Gathering) 개최 일정: 630() ~ 74()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