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익 부천시장, 주한 키르기즈공화국 대사 접견…‘협력 강화’

윤재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1/31 [10:25]

조용익 부천시장, 주한 키르기즈공화국 대사 접견…‘협력 강화’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4/01/31 [10:25]

▲ 조용익 부천시장은 부천시에 방문한 주한 키르기즈공화국 아이다 이스마일로바 대사를 접견하고 키르기스스탄과 상호발전을 위한 교류 방안을 논의했다.     

 

조용익 부천시장이 지난 29일 부천시에 방문한 주한 키르기즈공화국 아이다 이스마일로바 대사를 접견했다.

 

이날 조 시장은 키르기스스탄과 상호발전을 위해 친선교류 및 협력 방안에 대해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키르기스스탄 방문을 환영하는 마음을 담아 아이다이스마일로바 주한대사가 그려진 캐리커처를 선물하기도 했다.

 

부천시와 키르기스스탄은 의료와 경제 분야에서 교류가 증가하고 있다. 순천향대부천병원은 2022년부터 키르기스스탄 비슈케크 영상협진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관내 화장품 기업에서도 올해 1월 키르기스스탄을 포함해 독립국가연합(CIS) 회원국과 기능성화장품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조 시장과 아이다 대사는 이날 논의한 내용을 바탕으로 교류 협력을 강화해 상생발전을 도모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아이다 대사는 “키르기스스탄의 도시와 부천시가 경제·교육·의료 등 다방면으로협력관계가 발전하길 희망한다”면서 “키르기스스탄은 유라시아경제연합 회원국으로러시아 등 회원국 5개국에 무관세 수출이 가능하다. 특히 6,600개 품목에대해 유럽과 미국 시장에 무관세로 수출할 수 있다”고 협력 의지를 강조했다.

 

조 시장은 “부천은 문화·웹툰·영화 등 문화콘텐츠산업을 육성하고 있으며, 4개의 대학과 5개의 종합병원급 병원이 있다. 또 화장품 제조·판매 기업이 많아교육·의료·뷰티산업 등 여러 분야의 교류 협력을 기대한다”면서 “이번 만남을 계기로부천시와 키르기스스탄 사이에 우호가 두터워지고 서로의 발전에 힘을 보태는 실질적인 협력관계로 나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키르기스스탄(키르기즈공화국)은 1991년 소비에트연방 해체로 독립하고, 우리나라와는 1992년부터 수교를 시작했다. 이후 1998년 세계무역기구(WTO)에 가입하고, 2015년 유라시아경제연합(EAEU)에 가입하는 등 대외 개방정책을 적극 추진 중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