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농기원, 중국 지린성농업과학원과 업무협약 체결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1/03/22 [15:56]

▲ 중국 지린성 업무교류협약     ©경기도

 

경기도농업기술원이 19일 중국 지린성농업과학원과 비대면으로 ‘농업과학기술교류계획’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동 학술발표회를 개최했다.

 

경기도농업기술원과 지린성농업과학원은 지난2016년 농업과학기술교류 업무협약을 처음 맺은 이래 지금까지찰옥수수, 백두산 자생 베리류, 인삼 분야 공동연구과제 수행 등 다양한 기술 교류를추진해 오고 있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시설채소, 버섯, 인삼 등의 재배 기술 고도화와 스마트화 시스템 구축 ▲식물추출물과 미생물을 이용한 친환경 생물학적 방제 ▲콩, 찰옥수수 신품종 육성 등의 공동 연구에 지속 협력하기로 했다.

 

지린성농업과학원은 100년이 넘는 콩 연구 역사 속에 풍부한 유전자원과 체계적인연구 성과를 보유하고 있으며, 찰옥수수 또한 1,000여 점의 유전자원을 보유하고 있어 경기도농업기술원에서 수행하고 있는 콩과 찰옥수수 육종 연구에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협약체결 후에는 각 기관의 전문가가 그 동안의 연구 성과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도 농기원에서는 ‘경기도 스마트팜 연구 동향’과 ‘경기도 안전농산물 생산을 위한 친환경 병해충 방제’에 대해, 지린성농업과학원에서는 ‘집적화 찰옥수수 육종기술 모델 수립·응용’과 ‘양질 식용 및 특용 콩 신품종 육성’에 대해 각각 발표했다.

 

김석철 경기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양 기관이 교류를 더욱 활성화해 새로 맺어진 협약체결 분야 외에도 여러 분야의 정보교환이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