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콘텐츠산업 매출액 26조5천억 원…전년 대비 11.8% 증가

- 출판, 음악, 게임 등 경기도 콘텐츠사업체 대상으로 조사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0/12/22 [09:51]

▲ 경기도 콘텐츠산업 매출액 26조5천억 원…전년 대비 11.8% 증가     ©경기도

 

경기도내 콘텐츠산업의 2018년도 매출 규모는 26조 4,791억 원으로 전년 대비 11.8% 증가(’17년 23조 6,754억 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22일 도내 콘텐츠산업의 매출액, 종사자수, 수출액 등을 조사한 국가승인통계 ‘2019 경기도 콘텐츠산업 통계조사’ 결과(’18년 기준)를 발표했다.

 

조사는 도내 8개 시군과 나머지 지역을 동서남북 4개 지역으로 나눠 진행했다. 8개 시군은 고양, 부천, 성남, 수원, 의정부, 안양, 시흥, 파주 등이다. 동부지역은 가평·광주·구리·남양주·양평·하남 등 6개 시군, 서부지역은 과천·광명·군포·안산·오산·의왕·화성 등 7곳이며, 남부지역은 안성·여주·용인·이천·평택 등 5개 시, 북부지역은 김포·동두천·양주·연천·포천 등 5개 시군이다.

 

조사결과 콘텐츠산업의 매출 규모는 26조 4,791억 원으로 집계됐고, 산업별로는 게임(6조 1,052억 원), 지식정보/콘텐츠솔루션(5조 9,148억 원), 출판(5조 7,240억 원) 순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성남(9조 8,576억 원), 파주(3조 6,056억 원), 고양(2조 8,302억 원) 순으로 조사됐다. 총 수출액은 3조 8,903억 원으로 전년 대비 28.0% 증가(’17년 3조 402억 원)했다.

 

일자리를 가늠할 수 있는 종사자 수는 총 12만 8,990명으로 전년도인 2017년 12만 6,126명 대비 2.3% 증가했고, 산업별로는 출판(3만 5,034명), 게임(2만 8,159명), 지식정보/콘텐츠솔루션(2만 3,825명) 순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성남(3만 6,865명), 파주(1만 6,017명), 서부(1만 4,313명) 순이다.

 

‘경기도 콘텐츠산업 통계조사’는 도내 콘텐츠산업 실태 파악과 효율적 정책 추진을 위한 기초 자료 수집을 목적으로 2008년부터 추진해 왔으며, 2018년도부터는 통계청이 인증하는 국가승인통계(제210009호)로 지정됐다.

 

2019 통계조사는 지난 8월부터 출판, 음악, 게임, 만화/애니메이션/캐릭터, 영화/방송/광고, 지식정보/콘텐츠솔루션 등 11개 분야의 경기도 콘텐츠사업체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사업체의 선호에 따라 조사원의 방문 조사과 비대면 조사 방식을 병행했다.

 

해당 통계는 국가통계포털(kosis.kr)을 통해 제공하며, 보고서는 추후 경기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www.gcon.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