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광명상담소, 광명 너부대 도시재생씨앗사업 관련 회의 진행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0/07/27 [13:45]

 

 

경기도의회 정대운 도의원(광명2, 도시환경위원회)은 지난 22일 경기도의회 광명상담소에서 경기도청 도시재생과, 광명시 도시재생과 관계자들과 함께 ‘광명 너부대 도시재생씨앗사업’의 추진 상황을 살펴보고, 향후 계획을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광명너부대 사업지구’는 주거환경이 열악한 구도심지역의 노후주택을 정비해 저렴한 주택 및 생활형SOC(사회간접자본) 공급하고, 이를 통해 주거복지 향상과 일자리 창출을 꾀하기 위해 지난 2017년 공공기관 제안형 1차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선정됐다.

 

이 날 회의는 광명 너부대 인근의 도유지 문제로 착공이 늦어지고 있을 때 경기도 도시재생과와 협의하여 문제를 해결한 정대운 도의원이 도시환경위원회 후반기 업무보고에서 사업의 진행이 늦어진다는 문제점을 지적하여 마련된 자리로 도·시 관계자들은 공사기간이 지연된 사유를 설명하였다.

 

관계자들은 “한전 지중송전선로 이설공사 문제로 공사기간의 지연이 불가피하게 되었지만, 주차장 재설계·지중선로 이설과 토목공사등의 공정을 병행시공하는 방법으로 공사기간 지연에 대한 만회 대책을 마련하였다”고 밝혔다.

 

간담회를 마친 정대운 도의원은 너부대 지역 주민동향을 전하며 “경기도에서 적극적으로 협조하여 사업을 시작하게 된 만큼 도와 시가 긴밀히 연계하여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