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안양상담소 “코로나19 실내 공기 전파 차단 관련 논의”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0/07/20 [13:04]

▲ 조광희.김종찬.문형근 의원, 코로나19 실내공기 전파차단 관련 논의     ©경기도의회

 

조광희의원(더민주, 안양5), 김종찬의원(더민주, 안양2), 문형근 의원(더민주, 안양3) 은 지난 16일 경기도의회 안양상담소에 ㈜포워드메디 관계자 여운종, 송을섭과 함께 코로나19 실내 공기 전파 차단 관련으로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포워드 메디 관계자는 세계보건기구(WHO)에서 “세계적으로 감염병이 대유행하여 감염병 최고 경고 등급인 팬더믹을 선언하였으며, 향후 더욱 강력해진 변종 바이러스가 전팔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이로 인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확산 방지를 위해 “STR-솔루션(ST라디칼 생성과 공간살균 방식) 통해 인체에 무해한 천연물질로서 대기 중 분사하여 실내의 구석구석까지 멸균시킬수 있다“고 대안을 제시했다.

 

문형근의원, 김종찬의원, 조광희의원은 코로나19가 일상화되고 있어 더 안전한 환경을 위한 노력이 절실함에 ㈜포워드메디 관계자와 함께 코로나19의 실내 공기 전파를 줄일 수 있는 여러 방안을 모색하였다.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문형근의원은 “문화체육관광, 서비스업생산지수뿐만 아니라 공연, 영화, 방한 관광객 등 모든 수치에서 바닥으로 떨어졌다“며, ”코로나19의 장기화가 예상되는 만큼 선제적이고 선도적인 대책을 위해 같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교육기획위원회 김종찬의원은 “코로나19와 관련해 학생과 교직원 등 모두가 건강하고 안전한 교육환경이 되도록, 코로나19확산 방지를 위한 대책 강구를 위해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건설교통위원회 조광희의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대책의 일환으로 대중교통 승객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 과정에 최근 사고가 발생하는 우려가 있어, 경기도민의 안전을 위해서 적극적으로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