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세대 미만 소규모 공동주택 지원 사업 확대

박명혜 시의원, 소규모 공동주택 관리에 관한 지원 조례 일부개정안 발의

윤재현 기자 | 입력 : 2020/07/03 [11:04]

 

▲ 박명혜 부천시의원.  

부천시의회는 지난 23일 도시교통위원회 박명혜 의원(원미1,역곡12,춘의동,도당동)이 대표 발의한 부천시 소규모 공동주택 관리에 관한 지원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제244회 정례회에서 통과시켰다.

 

이에 따라 부천시에서는 앞으로 30세대 미만 소규모 공동주택에 대하여 저수 시설, 지하 양수 시설, 대피 시설, 쓰레기 수거 및 처리 시설, 소방 시설, 냉난방공급 시설, 방범 설비 보수 사업 등에 보조금을 지급할 전망이다.

 

박명혜 의원은 그동안 형편이 비교적 나은 대규모 공동주택과 비교해 소규모 공동주택에 대한 지원이 현저히 적었다면서 이번 조례 개정으로 어느 정도 형평성을 맞출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소규모 공동주택에서 이와 같은 보조금 사업 지원을 받기 위해서는 사업 계획을 수립하여 시 담당 부서에 제출하여야 하며, 심사를 거쳐 사업이 확정되면 보조금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

 

한편 박 의원이 대표발의한 공동주택 기본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도 통과되어 아파트 경비원 등 종사자의 인권 보호와 처우 개선 실적을 우수 아파트 단지 선정 기준에 포함하도록 하였고, 공동주택 단지 내 근로자의 환경개선 사업에 보조금을 지급할 수 있도록 해 공동주택 단지 내 근로자의 인권 신장 및 근무환경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