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정희시 보건복지위원장, 나눔의집 정상화 촉구 불자모임 관계자 정담회 가져

“나눔의 집 정상화, 역할하겠다 ”

박현태 기자 | 입력 : 2020/06/25 [15:44]

 

 

“나눔의 집 문제는 온 국민의 우려가 큰 만큼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에서도 올바른 길에 대해 지속적으로 고민 하겠습니다”

 

정희시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장(더민주, 군포2)은 24일 오후 경기도청 제3별관에서‘나눔의 집 정상화 촉구 불자모임 추진위(이하 추진위)’관계자, 왕성옥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부위원장(더민주, 비례), 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과 정담회를 가졌다.

 

이날 추진위 관계자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전하는‘나눔의 집 정상화를 위한 건의서’를 통해, 현 이사회는 총사퇴하고 초심을 견지할 수 있고 역사의식 있는 새 이사진 구성과‘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위한 시설’이라는 설립 목적 당시의 정관으로 환원, 민관합동조사위 구성, 후원금의 투명한 관리 등을 주장했다.

 

정희시 위원장은“나눔의 집은 불행한 현대사와 관련해서 만들어졌고 많은 이들의 노고와 후원으로 운영되어 온 곳이다. 지금의 사태는 모두의 가슴을 아프게 하고 있다”며“경기도의회에서도 나눔의 집 정상화를 위한 TF 구성 등 할 수 있는 역할에 대해 고민하고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